Untitled Document
 
 
 
 
 
>> 뉴스레터
>> 추천도서
>> 보고서
>> 논문
>> 발표/강의
>> 뉴스기사
>> 이사장 칼럼
>> 공지사항
 
‘쌀 산업 발전과 소비 활성...
제   목  
발효식품을 미래산업으로 키워야 - 동아일보
[ 2018-05-04 15:35:51 ]
글쓴이  
관리자
조회수: 132        
링크 #1  
http://news.donga.com/3/all/20180503/89909098/1 , Hit: 56

[기고/신동화]발효식품을 미래산업으로 키워야

신동화 전북대 명예교수

발효식품 역사는 인류와 함께한다. 37억 년 전 지구가 탄생했고 가장 작은 생명체인 미생물이 출현해 오랜 진화 과정을 거친 뒤 250만 년 전에 인류의 조상이 모습을 드러냈다. 미생물은 생존에 필수인 에너지를 얻기 위한 수단으로 발효를 시작했다. 발효는 자연에서 발생한 생명체가 관여한 첫 변화였다.

현재 전 세계에는 약 5000종의 발효식품이 생산, 소비되고 있다. 매일 50∼400g의 발효식품을 먹고 있는 것으로 추정된다. 한국은 발효식품의 최선진국이다. 중요한 4대 전통 발효식품인 김치, 장류, 젓갈, 식초는 기원전부터 우리 식생활에 들어온 뒤 지금까지 우리 식단에서 큰 부분을 차지하고 있다. 현재도 우리 음식에서 맛과 건강을 지키는 파수꾼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이제 우리만이 아닌 세계인의 건강식품으로 그 영역을 넓혀가고 있다.

세계 모든 장수국가의 식단에는 요구르트 같은 발효식품이 가장 윗자리를 차지하고 있다. 오랜 역사를 가진 민족은 다양한 발효식품을 일상 식품으로 먹고 이들을 바탕으로 독특한 식문화를 형성했다. 세계 최고령(118세)으로 타계한 일본의 다지마 나비 할머니는 장수비결을 된장 등 전통 발효식품을 즐겼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한국인의 평균수명 연장 추세는 세계에서 가장 앞서가고 있다. 추정하건대 김치 등 발효식품이 크게 기여하고 있다. 발효식품은 소화가 잘되고 비만을 억제하며 식중독 미생물을 사멸시켜서 안전성을 확보한다. 또 발효 중 다양한 비타민과 기능성 성분의 생성은 물론이고 발효에 관여하는 미생물들은 대장에서 건강에 크게 기여한다. 김치, 장류 등을 먹었을 때 장 내의 미생물이 건강에 긍정적인 영향을 주고 있으며 이 효과는 장수와 연관된 것이다.

여러 국가는 종자 확보와 동식물 품종 개량에 열을 올리고 있으며 사실상 종자 전쟁에 들어섰다. 여기에 덧붙여 우수 미생물 확보는 또 다른 지식재산권 확보에 큰 영역을 담당하고 있다. 발효식품은 우수 미생물의 보고다. 특정 기능을 갖고 있는 미생물을 하나 확보하면 어느 공산품보다 더 높은 부가가치를 창출할 수 있다. 발효식품에 관여하는 수백 종의 미생물은 광범위하게 활동하고 있다. 장내 유익 균인 프로바이오틱은 물론이고 아미노산이나 비타민 같은 영양소를 생산한다. 축산 폐기물 처리, 토양개선제, 항생제 등 의약품, 신물질 생산에 이들 미생물이 활용되고 있다. 핵폐기물 처리에도 미생물이 효율적으로 활용될 수 있을 정도다.

우리가 매일 먹고 앞으로도 먹을 전통 발효식품은 이제 식품의 차원을 넘어 건강 지킴이뿐만 아니라 폭넓은 산업 분야에도 활용될 수 있다. 미생물의 보고로서 기능과 역할을 재조명해야 한다. 이를 위해 발효식품의 우수성을 더 밝히고 이용 영역을 확대해 성장 동력으로 활용했으면 한다.
 
신동화 전북대 명예교수





1/113, 총 게시물 : 2256
2256 바이엘, 67조원에 몬산토 인수 마무리 - 농민신문 관리자 2018-06-21 0 16
2255 美, 유전자변형 ‘황금쌀’ 식용 승인 - 농민신문 관리자 2018-06-21 0 12
2254 이물 보고 의무화 9년째…‘자율화’ vs ‘현행유지’ 대립 - 식품음료신문 관리자 2018-06-21 0 12
2253 식품 기업 남북 경협은 통일의 마중물 역할 - 식품음료신문 관리자 2018-06-21 0 12
2252 동네빵집 매출 급등… 4년 간 매출 49% 증가 - 식품음료신문 관리자 2018-06-21 0 9
2251 제분업계, 캐나다산 밀 구매ㆍ유통ㆍ판매 전면 중단 - 식품저널 관리자 2018-06-20 0 16
2250 GMO, 암ㆍ알레르기 등 질병을 유발한다? - 식품저널 관리자 2018-06-18 0 20
2249 한국 곡물자급률 ‘세계 최하위권’ - 농민신문 관리자 2018-06-15 0 34
2248 “고령친화식품, 고령자 편의·인간존엄성·삶의 질 모두 고려해야” - 식품음료신문 관리자 2018-06-15 0 29
2247 건강 100세 시대, 맞춤식품 개발 필요…범정부적 추진체계 마련해야 - 식품저널 관리자 2018-06-14 0 29
2246 “이물 저감 위해 GMP 도입·PL법 활용을” - 식품음료신문 관리자 2018-06-12 0 33
2245 쌀 정책, 다람쥐 쳇바퀴에서 벗어나려면 - 농민신문 관리자 2018-06-08 0 49
2244 순대 등 생계형 업종 대기업 진출 금지 - 식품외식경제 관리자 2018-06-08 0 46
2243 한국외식산업협회, WFP(유엔세계식량계획)와 제로헝거(Zero Hunger) 캠페인 협력 - 식품외식경제 관리자 2018-06-08 0 43
2242 ‘스마트농업’으로 미래 대비를 - 농수축산신문 관리자 2018-06-08 0 43
2241 스마트팜 성공 열쇠는 - 농수축산신문 관리자 2018-06-08 0 39
2240 GMO 청원 답변 “협의체 구성, 개선방안 마련하겠다” - 식품저널 관리자 2018-06-08 0 36
2239 GMO 완전표시제 청와대 답변에 대하여 - 식품저널 관리자 2018-06-08 0 44
2238 “GMO표시 강화 위한 ‘공식 민관협의체’ 구성하자” - 식품음료신문 관리자 2018-06-08 0 47
2237 중소기업 적합업종 선정에 따른 得과 失 관리자 2018-06-05 0 55
1   2   3   4   5   6   7   8   9   10     끝 페이지
이름 제목 내용